지식을 경영하는 전략적 책읽기지식을 경영하는 전략적 책읽기

Posted at 2007. 8. 3. 16:46 | Posted in 책은곧배게 학술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영풍문고에서 잠시 시간이 나 읽은 책입니다. 대개 번역본이 그렇듯 그렇듯 원제는 'The little guide to you well-read life'로 번역본 제목과는 꽤 거리가 있습니다. 그러나 찌라시틱한 번역제목과는 관계없이 굉장히 유용한 책입니다. 저자가 제시하는 well-read life는 두 가지 부분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하나는 독서를 지속적으로 이어나가기 위한 전략이라면 다른 하나는 한 권의 책을 접근할 때 어떻게 읽어야 하는가의 전술적 방법입니다. 개인적으로 체크한 몇 가지 중요방법은 다음과 같습니다.


전략

우선 자신이 필요로 하는 책을 읽어라, 고전은 매우 중요하지만 무조건 고전만 읽는 것보다 자신에게 필요한 책을 읽어나가라

하나의 목적 하에 읽고싶은 책 리스트를 작성하라, 책 목록을 추가 수정하기도 하며 외연을 확장시켜라

한 권이라도 제대로 읽어라, 읽었다는 사실이 중요한 게 아니라 그 내용을 이해하고 말할 수 있어야 한다

책은 되도록이면 사서 봐라, 독서욕이 생길 뿐 아니라 필요하거나 원할 때마다 이를 활용하거나 즐길 수 있다, 읽지 않더라도 사라

서평에 과도하게 의존하기보다 전문가나 주변 사람으로부터 책을 추천받아라

독서모임은 독서의 자유를 빼앗지만 깊이를 깊게 한다


전술

우선 맘에 드는 책을 훑어보되 우선 목차와 각 장의 결론을 읽어라, 이를 통해 책의 중심내용과 저자의 주장을 파악하라

일단 읽기 시작했다고 계속 읽지 말고 50페이지 가량 읽었을 때 아니다 싶으면 과감히 접어라

책을 읽을 때 가장 중요한 것은 왜 이 책을 읽는지 문제의식과 목표의식이다

속독이 무조건 좋은 것은 아니다, 경우에 따라 속독을 활용하되 내용을 이해하는 데 방해가 된다면 천천히 내용을 음미하라

책, 저자와 대화를 하라, 계속해서 메모하고 계속해서 질문해야만 한다, 가능하면 작가에게 메일을 보내라

인간의 기억력은 한계가 있다, 다시금 읽어줘야만 내용을 완전히 숙지할 수 있다

고전으로 꼽히는 아들러의 '독서의 기술'을 비롯해 독서기술 책을 보았고 그들 내용과 크게 다르지 않아 딱히 사 볼 필요는 없는 것 같습니다. 하지만 연구와 경험이 축적된 저자의 몇몇 독자적인 기술이 상당히 눈에 띠고 활용할 법해 꽤나 읽는 보람이 있었던 책입니다. 앞으로 위에 언급한 전략, 전술은 모두 활용해 볼 생각입니다. 북리스트나 메모 같은 경우는 여러명이 공유해 다양한 방법으로 활용하면 일종의 집단지성으로 확장할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도 듭니다.

ps. 개인적으로 몇 가지 활용해봐야 할 방법이 있그리고 저자 이름 스티븐 래빈이 어디서 많이 본 것 같았는데 괴짜경제학의 스티븐 래빗과 헛갈린 거였네요.

'책은곧배게 학술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환경 위기의 진실  (20) 2007.10.15
공화주의  (8) 2007.10.09
지식을 경영하는 전략적 책읽기  (4) 2007.08.03
메디치 효과  (7) 2007.07.11
왜 세계의 절반은 굶주리는가?  (10) 2007.06.20
민주주의  (12) 2007.06.13
  1. 책을 되도록 사지 않으려고 하는 저에게는 뜨끔할만한 내용도 있네요 :P
    대신 독서 메모를 상세하게 해서 공유화 해보려고 하는데.. 이건 정말 엄청난 부지런함이
    필요한 일이더군요.

    '독서 기술'에 관련된 책은 접해본 적이 없었는데 많은 관심이 생겼습니다.
    (혹시 추천해주실 책은 없는지..)
    • 2007.08.05 22:21 [Edit/Del]
      사기만 하고 읽지 않는 제게는 반대 의미로 뜨끔했습니다 -_-a

      위에 언급한 아들러의 책이 가장 기초적인 것 같고 나머지는 다들 비슷한 것 같아요 ^^
  2. 저는 작가 가지치기식 독서를 하는 편입니다. 좋아하는 작가의 책을 읽다가 언급되는 작가나 책을 찾아서 읽어보고 맘에 들면 다시 그 작가의 책을 다 읽어보는 식으로;;그러다보니 독서의 두서는 없지만 그래도 꽤 괜찮은 책을 많이 읽을수 있는듯하네요

    람반장님// 다치바나 다카시의 '나는 이런책을 읽어왔다' 나 '뇌를 단련하다'를 읽어보심이 어떨지요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