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량리에서청량리에서

Posted at 2007. 12. 3. 22:20 | Posted in 수령님 생활일지
사년 전, 그러니 스물 둘 창창할 때 쓴 글입니다.

신답서 하는 과외가 있는데 거기 지름길은 588이다. 거기만 지날 때면 시력이 원망스럽다. 많은 여자들이 내 지갑을 뜯으려 하는데 혹시라도 내가 이성상실할까봐 보통 돈은 현금카드에 박아놓고 다닌다. 어제도 어김없이 그 중 한 아리따운 아낙네가 나의 주머니를 뜯으려고 꼬리를 흔들었다.

'어~ 거기 오빠, 어디가~'

순진한 나의 가슴은 철렁거렸지만 있으나 마나한 이성을 되찾으며 대답했다.

'과외 하러요 -_-...'

그러나 그녀 역시 프로였다. 그녀에게 중요한 것은 내가 무엇을 하려고 여기 있는지가 아니라 여기 있다는 사실 그 자체였고 좋은 사냥감으로 보였을 것이다. 뭐하고 놀자는 건지 내가 알 바 아니지만 여튼 과외 늦으면 잘릴 가능성이 비약적으로 상승한다. 안 그래도 그 꼬마놈이 요즘들어 개기더니 얼마전엔 울면서 욕설까지 늘어놓은 판이라 더욱 불안하다.

'싫어요, 과외 늦어요.'

그러나 이 여자도 어지간히 궁핍한가보다. 아니면 내가 그런데서 돈 잘 쓸 놈처럼 생겼단 말인가...

'아, 괜찮아. 잠깐이면 돼.'

이 무슨 해괴망측한 소리인가! 시간 많이 준다고 해도 안 갈 판에 잠깐동안에 끝내자니! 나는 결국 가장 현실적으로 보일 이유를 털어놓았다.

'안되요, 돈 없어요.'

난 나의 살인미소까지 보너스로 보내며 그 상황을 벗어나려 했다. 그러나 그녀는 집요했다.

'아아앙~ 싸게 해줄께~'

차칫하면 얼마인지 물어 볼 뻔했다. 싸게가 cheap 이 아니라 shoot (shout 이라 해야하나 -_-?) 의 의미일 수도 있을거라는 생각에 나는 이성을 되찾고 그 위기를 모면하려 했다.

'정말 없다니까요. 그럼 수고해요, 즐'

난 그녀를 뿌리치고 당당하게 걸음을 내딛었다. 복장만 좀 바꿔 놓으면 정조를 지키는 아낙네가 길 떠나는 남편을 붙잡는 것처럼 보이지 않을까 하는 나의 낭만을 그녀의 한 마디가 깨부수고 말았다...

'그래, 없게 생겼다, 이 새끼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순간 내 정신은 완전히 아스트랄계로...

그렇게 생겼단 말인가......
 
노총각으로 남아 베트남 처녀 후불제로 구입하기 전 어서 견적을 뽑아 봐야겠다.

당시는 그 한 방에 넉다운되었는데 지금 만나면 어떨까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미 익숙해진 지 오래입니다. 네, 그래요, 얼마든지 씹으세요. 이미 변태의 경지에 들어선 제게는 이렇게 들립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참고로 모든 짤방은 이십오님 블로그에서 퍼 왔습니다... 그건 그렇고 588 없어졌다더니 그녀는 뭐해먹고 살려나...

'수령님 생활일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 날, 과방의 여아해들과...  (16) 2007.12.23
초딩의 역습  (21) 2007.12.22
청량리에서  (27) 2007.12.03
정전이 그립다  (24) 2007.11.26
야동없는 후배  (48) 2007.11.25
낙타 취업  (35) 2007.11.22
  1. OK목장
    돈 많이 버셈...
  2. 크하하하... 한참 웃었음...
    요샌 안마방이 대세라고 합니다... ㅡㅡ;
    친구네가 미아리 근처라 길음역에서 내리면 가끔 붙잡던데...
    재밌군요...
  3. 아... 588이라고 부르기도 하는군요! ㅎㅎ
    (친구에게 왜 588이라고 불리냐 했더니 번지수라고 하더군요? 아...)
  4. 수필형식의 글...
    마지막 반전 재밌네요..ㅋㅋ
  5. 688 창업의 꿈을 꾸고 있을 것도 같습니다.
  6. 이제 이런 아름다운 장면은 청량리에서 더이상 볼수 없겠군요 ^^
  7. 588 처음 가봤을 때 진짜 깜짝 놀랐습니다. 불빛이나 느낌이 딱 정육점.. 여성이라서 그런지 너무나 마음이 불편하더군요..
  8. 역시! 저와 함께 궁극의 9서클 대마도사가 되는겁니다?
  9. 저희 외가댁 근처의...(용Z골)도 유명하다던데요^^
  10. paris33
    ㅎㅎㅎ 우울모두가 가셔지는군요 넘 재밌게 읽고가요^__^
  11. 동정25살=1서클비기너(마법사가 되기 시작함.)
    그뒤로 1살씩 더 먹을때마다. 1서클 유저,마스터
    2서클비기너,유저,마스터
    3서클~ 이런식이죠.
    9서클 마스터면 52살이군요. 궁극의 10서클 마스터면 55살!!! 그뒤는 가히 신의 경지가 되겠습니다.
  12. 아....간만에 너무 웃었습니다. 웃다가 제 정신이 루테체로 날라가버렸어요. 감사합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