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외된 이웃에게 관심을소외된 이웃에게 관심을

Posted at 2007. 12. 4. 18:45 | Posted in 대안없는 사회풍자부

미국의 경우 전체가구의 무려 70%가 매년 일정액을 사회단체에 기부한다고 합니다. 이에 반해 한국은 25% 가량에 불과하며 기업 위주로, 그것도 기업 이미지 제고라는 목적을 위해 기부가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모두가 함께 잘 사는 사회를 위해서도 필요하지만  기부가 일상화를 통해 풍요의 심리가 퍼지기에 기부는 더욱 중요합니다. 비록 눈에 띄는 기부가 아닐지라도 올 연말, 모두 소외된 이웃에게 관심을 가졌으면 합니다. 최근 너무나 소외된 나머지 관심 가져달라는 때쓰는 세 분이 있어 특별히 이 블로그에 소개합니다. 이 곳은 사랑과 정의의 블로그이니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심대평 후보사퇴 - 이회창 지지 공식 선언 : 그래도 후보 번호는 니가 앞이로구나, 옛다, 관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몽준, 한나라 입당. 이명박 지지 : 자, 올해도 변수가 생겼습니다. 대선 전날까지 기대를 져버리지 맙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조순형 "이회창 '법치', 내 신념과 상당히 합치" : 나이드신 분께 우리가 너무 소홀했죠?

뭐 정당 정체성이 이기면 장땡인 한국에서는 당연한 일인지도 모르겠습니다만 막판들어 다들 기회주의적 행보를 걷는 게 올해도 망년회는 대선과 함께해야 할 듯 합니다. 忘年인지, 望年인지, 亡年인지는 모르겠지만... 어차피 누가 되도 별 기대는 안 하고 제발 다양한 세력이 들어설 계기나 되었으면 좋겠군요. 경제공화당 6%, 참주인연합 4%, 새시대참사람연합 4%, 화합과도약을위한국민연대(?) 3%... 차라리 지금이 낫겠군요. 네, 어차피 한국인의 정서가 한의 정서라고 하지 않습니까. 한이 쌓이면 한풀이가 필요한데 박전 대통령께서 무당들을 다 때려잡은지라 용한 무당도 찾기 힘들고... 뭐, 한 방 터지길 기대해야 하는 걸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인제 "후보간 연대는 야합" : 다 필요없고 이 양반 계란 맞으면 속 좀 풀릴 것 같다...

'대안없는 사회풍자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특검의 의미는?  (8) 2008.01.24
현대 유니콘스 인수 가능 단체들  (12) 2008.01.12
소외된 이웃에게 관심을  (22) 2007.12.04
직업정신  (15) 2007.11.15
반전영화, 정치인에게 배워라  (30) 2007.11.08
대학교 발표의 법칙  (16) 2007.10.17
  1. 흥미롭습니다. 이번엔 국민의 소중한 권리를 행사해보려 합니다.
    제 주위에는 예상외로 허경영씨 찍을거라는 분이 많네요 -_-;;;
    저 위에 그림좀 바꿔주세여. 옛날에 그 고양이 그림으로요.
  2. 조순형 할아버지는 솔직히.. 놀랐습니다.
    이인제한테 확실하게 경선에서 패할 때만해도 좀 불쌍하다는 생각이 들었는데..
    계란이나 맞아라.. 하는 생각이.. 들더군요.
    • 2007.12.05 00:12 [Edit/Del]
      사실 탄핵이야 필받아서 그랬다고 해도 이후 너무 안티로만 존재해서 맘에 들지 않더군요, 그렇다고 해도 이번 선언은 좀 놀라웠습니다.
  3. 전 '만두인제' 사진을 본 이후로 자꾸 정이 간다능;;;;
  4. 우리 국현이 아찌 동영이 아찌랑 같이 안했으면 좋겠는데 말이죠.
  5. 낙타
    허경영 아저씨한테 빠져버렸어..아이큐 430..내 아이큐 X 4 후덜덜...
  6. 저야 민노당원입니다만은(다달이 내는 당비 외에는 그 사실을 확인할 길이 없지만요) 역시 2007 대선의 훈남, 정계의 영원한 아이돌 허경영님께 마음이 끌리고 있습니다. 마음만은 이미 공화당원-_-; 저도 팔자 펴고 싶어요.
    • 2007.12.06 01:22 [Edit/Del]
      사회당이 사회적 공화주의를 주장하기는 하더군요. 다른 것을 떠나 가장 정당다워서 맘에 듭니다. 민노당은 이번 대선으로 인해 계파정리 이야기가 꽤 붉어질 것 같은데 좀 더 두고 봐야 할 것 같습니다.
  7. 인제 오빠. 깜찍한걸요.
  8. 어.. 마지막 사진에 가슴이 뭉클해 지는게..아니지 제맘속의 히로는
    언제나 허후보님이십니다. 선거권이 없는게 참으로 아쉽다는 ^^
  9. paris33
    어쩜 ...여기 허경영이름을 거론하는사람들이 있군요
    오랜전에 허경영이 쓴 책을 읽은 적이 있었는데 그때는 이런사람이 대통령이 되면 어떨까 하는 상상을 한적이 있었습니다 근데 이번 선거사진 포스터에 8번으로 나온 것보고 깜짝 놀랐어요 실제 인물이구나하구요 ㅋㅋㅋ허경영만세 화이팅!
    어제 발표보고 또 속았구나 하며 "속고사는편이 나을게야" ...궁시렁...세상'욕'을 다해도 속이 않풀리는 하루였습니다
  10. 이인제 씨의 얼굴을 잡은 할머니가 왠지 박치기를 할것 같은 포즈에 자꾸 웃음이 나오네요.. 이러면 안되는데... ^^;;;;;
  11. 완소 경영 업하 어디 갔어연???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