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자의 달인과 생활의 달인풍자의 달인과 생활의 달인

Posted at 2008. 5. 14. 18:36 | Posted in 대안없는 사회풍자부
저는 권력층이 지닌 허구성을 가장 잘 드러내는 방법은 그냥 그들의 주장을 그대로 전해 주는거라 생각합니다. 대중은 적어도 그들이 생각하는 것보다는 똑똑하니까요. 물론 받아들일 가치도 없다는 태도가 일종의 허무주의로 흐를 수 있기에 냉철한 비판도 함께 필요하겠지만 이러한 풍자가 지닌 전복의 힘을 무시해서도 안 될 것입니다. 움베르트 에코가 '웃음은 본래 그 자체만으로도 신에 대한 도전이거나 권력과 억압에 대한 공격이다'라고 한 이유도 여기에 있겠지요. 펄님의 블로그에서 진정한 풍자의 달인을 발견해 소개합니다.

원래 투기 자체는 범죄가 아니다. 경제이론에 의하면 투기는 급격한 가격의 변화를 막아 시장을 안정시켜 주는 긍정적 효과도 있다고 한다. 게다가 투기란 돈을 잃을 위험은 크지만 성공했을 경우 이익도 큰 단기투자를 의미한다. 이에 따르면 문제가 된 부동산들은 투기가 아니다. 보유한 지 오랜 것이어서 ‘단기 차익’이라는 정의에 해당하지 않기 때문이다. 오히려 투자라고 해야 이치에 맞는다. 하지만 국민들은 재산증식 목적으로 부동산을 구입하면 모두 투기로 본다. 물론 농지를 구매할 자격을 얻기 위해 위장전입을 한 것은 주민등록법 위반이다. 하지만 엄밀히 말하면 이 또한 과태료 부과라는 행정처분의 대상이지 범죄는 아니다. (링크)

부동산 투기 의혹을 받고 있는 이명박 정부의 국무위원 후보자들이 너무 ‘정직’해서 사태를 악화시키는 듯하다. ‘유방암이 아니라는 판정을 받은 기념’으로 남편이 오피스텔을 선물로 사주고, ‘자연을 사랑해서’ 절대농지를 구입했다는 해명이 그렇다. “감기가 아니라는 판정을 받은 기념으로 새 차를 사주지는 않았나” “자연을 사랑하면 오지의 숲을 구입해야 하는 것 아닌가”라는 비난이 들끓고 있다. 불리한 결과를 뻔히 예측할 수 있는 데 굳이 그런 해명을 한 이유는 무엇일까. 그게 ‘사실’이어서 그대로 밝혔다는 해석이 나온다. (링크)

엽관주의는 정치지도자의 국정지도력을 강화하고 관료기구와 국민 간의 동질성을 확보하기 위한 수단으로 발전했다. 문제점도 명백하다. 전문성이 없고, 때론 무능한 사람이 공직자가 돼서 국민 일반이 아니라 정당의 특수 이익에 봉사할 위험이 크기 때문이다. 오늘날 엽관주의를 내세우는 민주국가는 없지만 실제로 근절되지 않는 것도 이 같은 양면성 때문이다. 요즘 국내에서 벌어지는 코드 인사 퇴진론 공방은 특이한 사례다. 지난 정권의 엽관인사를 새 정권의 엽관인사로 뒤집기 어렵다는 게 문제다. 임기를 보장하는 법이 지난해부터 시행 중이기 때문이다. 속없이 공공기관 운영에 관한 법률에 합의해 줬던 한나라당이 딱하다. (링크)

글을 보니 나름대로 철학이 분명하신 분 같습니다. 본인도 이렇게 밝히고 있네요. 여하튼 자주 뵙길 바랍니다, 조현욱씨.

이제 만우절은 지나갔지만 ‘한번 웃어 보자’는 유머 정신은 계속 이어졌으면 한다. 세상살이가 팍팍할수록 웃음은 더욱 필요한 것이니까. (링크)

결론 : DVD가게 아줌마가 날 보자마자 포르노를 들이밀었다 웃기느라 고생 많으십니다

'대안없는 사회풍자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구멸망직전 그들의 고해성사  (5) 2008.05.23
세계 거짓말 순위 best 10  (14) 2008.05.18
풍자의 달인과 생활의 달인  (15) 2008.05.14
남편 노무현과 아내 이명박  (19) 2008.05.12
육자회담 국력비교  (12) 2008.05.06
예수 vs 재벌  (6) 2008.05.02
  1. 해색
    죽인다..!
  2. 짱가
    미친 놈들 많군요...
  3. 일본 DVD대여점 츠타야를 갔습니다.
    정신을 차리고 보니 18세 미만은 들어갈 수 없는 곳에 있더군요...
  4. 방향은 달라도 승환님과 좋은 맞수가 될 상대입니다. 저 뻘글로 많은 분들의 스트레스 해소에 일조하신 훌륭한 분입니다. 저도 최근 욕을 뱉어내고 싶을 때가 많거든요.
  5. 민트
    역시 조중동..ㅋㅋㅋ
    조선일보 구내 식당에 '호주산 쇠고기'만 쓴다 써있다죠. 동아일보 사원들도 맛 없는 볶음밥을 먹을지언정 소 뼈 우린 탕을 안먹었다던데.
    그럼 우리만 먹고 죽으라는?

    휴... 힘들게 지켜온 우리 나라 지못미.
  6. Favicon of http://pouramie.com BlogIcon k
    난 참 말야 진짜 진심으로 궁금한게, 저 사람들 인터넷 익스플로러나 파이어폭스를 사용할 줄은 알아? 그냥 원고 글로 쓰고 누군가가 대신 올려주는거 아냐? 우리 대통령까까님도 그렇고, 한다더라당님들도 그렇고.. 비난하는것도 아니고 비꼬는 것도 아니고, 그냥 그런 생각이 들어. 군대에도 있는 정보화교육장이 국회에는 없나봐.

    근데 진짜 웃기다, 과태료 부과의 대상이지 범죄는 아니다.... 살인자는 처형의 대상이지 범죄는 아니다. ㅆㅂ 저새끼 국어사전 집에 없대?
    • 2008.05.17 18:10 신고 [Edit/Del]
      뭐 글쟁이들이 컴퓨터를 이해할 필요는 없다고 보는 편이라... 단, 경영자들이 이해할 필요는 있겠는데 그 부분이 심각한 문제이겠지 -_-a

      그리고 속어는 몰라도 욕은 살짜쿵...
    • Favicon of http://pouramie.com BlogIcon k
      2008.05.23 20:35 [Edit/Del]
      컴퓨터를 이해하라는 것이 아니라, 누군가가 어떤 툴을 통해 자신의 생각을 밝히고 있다면, 그 툴로 인해 발생하는 일들에 대한 이해 정도는 필요한거 아냐?

      예를 들어, 책을 쓸때, 신문 칼럼에 글을 쓸때, 그로 인해 발생하는 일을 이해하지 않는다면, 그 툴을 사용할 가치는 없어지는거 아냐? 자신의 글이 인터넷을 통해 많은 사람에게 읽혀진다면, 그 인터넷이라는 툴에 대한 이해는 필요한게 아닐까?

      욕은 앞으로 조심할께.. 한국어 욕할때가 없어서 한번씩 한글쓰다보면 나도 모르게 욕만 좌르르... 으하하.
  7. 역시!
    잘 나가는 조중동에는 어지간한 필력이 아니고서는 글을 올릴 수가 없지 말입니다.
    (다만 글 말미에는 웃자고 하는 소리다 라는 걸 꼭 써주길 바랍니다만)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