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거짓말 순위 best 10세계 거짓말 순위 best 10

Posted at 2008. 5. 18. 19:48 | Posted in 대안없는 사회풍자부
10위 럼스펠드

럼스펠드 : 이라크에 대량 살상 무기가 있다.

리승환 : 아무리 뒤져봐도 없었습니다만.

럼스펠드 : 있을 가능성이 여전히 있다.

리승환 : ......

9위 김정일

김정일 : 북조선은 지상천국이다.

리승환 : 아이들이 굶어 죽고 있습니다만...

김정일 : 그건 걔네들 사정이고.

리승환 : ......

8위 부시

너무 많아서 쓰기 힘들다...

7위 클린턴

클린턴 : 르윈스키와 나는 아무런 관계도 없다.

리승환 : 이미 정액이 검증되었습니다만...

클린턴 : 오럴 섹스는 섹스가 아니다.

리승환 : ......

6위 힐러리

힐러리 : 클린턴을 진심으로 사랑하며 기회를 한 번 더 갖고 싶다.

리승환 : 대통령 되고 싶어서 그러는 거 아니에요?

힐러리 : 닥쳐.

리승환 : ......

5위 홍정욱

홍정욱 : 보수 기득권의 역풍에 맞서 진보하는 세계의 비전을 제시한 케네디같은 사람이 되겠다.

리승환 : 그런데 왜 한나라당에 들어갔어요?

홍정욱 : 나는 미처 내 의식을 방어할 겨를도 없이 현실과 표면의 극복이라는 아방가르드의 명제 앞에 십자군처럼 무릎끓어 복종했다…. 로트레아몽, 아폴리네르, 발레리, 말라르메, 그리고 랭보의 시적 혁명, 뭉크의 처절한 '외침', 그리고 라이더, 르동의 환상… 나는 고전주의 예술의 벽을 무자비한 폭력으로 허물어뜨린 이들의 천재성에 호흡마저 죽이고 감탄했다. 소포클래스와 아우리피네스, 다빈치와 미켈란젤로는 이미 잊혀졌으며, 쿠르베의 작품 중 '현실주의'란 수식이 들어간 모든 예술은 철저히 부정되었다….나는 마침내 진부한 현실주의의 틀을 벗어나 현대 예술이 제공하는 혁신적인 자유와 도전의 철학으로 내 삶을 정의하려 했었다…., 마리네티의 시와 보치오니의 그림, 그리고 키르히너의 선언과 클레의 그림을 통해 이탈리아와 독일의 미래주의와 표현주의에 관한 간단한 일람을 마친 나는 아무런 망설임 없이 다다이즘(Dadaism)에 빠져 들어갔다…

리승환 : ......

홍정욱 : 결국 보수 기득권의 역풍에 맞서 진보하는 세계의 비전을 제시하겠다는 겁니다.

리승환 : .......

4위 이명박

이명박 : BBK는 나랑 관계 없다.

리승환 : 본인 입으로 본인이 만들었다면서요.

이명박 : 제가 원래 말이 좀 말려요.

리승환 : 아무리 그래도 그렇지, 그게 말이 됩니까?

이명박 : 뭐, 두 달만에 지지율 20%대로 떨어지는 사람도 있는데...

리승환 : ......

3위 김경준

김경준 : 그 사람한테 축하한다고 해 주세요.

리승환 : 김경준이 축하한대요.

이명박 : 쌩유

2위 카알라일

카알라일 : 셰익스피어는 인도와도 바꾸지 않겠다

리승환 : 인도가 셰익스피어를 납치해 독립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카알라일 : 냅둬.

리승환 : ......

1위 윌튼 채임벌린

채임벌린 :
지금까지 나랑 잔 여자는 2만명이다.

리승환 : ...... (알아서 계산해 보길)
  1. crystal
    거짓말은 나쁘지만 이렇게 승환님의 통해 보니 재미는 있네요.. -_-)ㅋ
  2. 고기구이
    키득거리면서 보다가 홍정욱에서 뿜었습니다ㅋ
  3. 하루도 쉬지 않고, 매일 평생 다른 여자와 자면 가능하지 않을까요. -_-

    "나는 그저 땅을 사랑할 뿐"이 없다니 아쉽네요. 캬캬.
    • 2008.05.21 19:05 신고 [Edit/Del]
      흠... 부럽기는 하지만 일찍 죽지 않을까요? (실제로 오래 못 살았습니다)
      그것도 아쉽고 저는 왜 허경영을 생각하지 않았는지 -_-a
  4. 1위는 참 말이 안나오네요!!

    20 000 / 365 = 54.7945205

    무려 54년동안 므흣한 짓을 해야한다는건데...!! 대충 20살부터 시작한다고 해도 74살에 끝을 보겠군요. 헐~ 힘(?)이 대머리 아저씨가 지니고 있는 29만원짜리 화수분처럼 마르지 않는 것도 아니고.. 그야말로 거짓말 1등이군요.

    홍정욱은 어찌될지 궁금합니다. 이 사람 무서운게 20대 초반부터 아침마당인가 뭔가 나와서 하는 말이.. 먼 훗날 한국에서 공적인 일을 하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죠. 정말 무서움..!!
    • 2008.05.21 19:06 신고 [Edit/Del]
      그런 적도 있었군요. 정치인 마다할 사람이 적지야 않겠지만 기회주의자에게 기회가 온 것은 아쉽습니다.
      그것도 상대가 노회찬 -_-
  5. Astarot
    1위 내용 보니 츠츠이 야스타카의 '인간동물원'에 있는 단편소설 생각나네요-ㅂ-
  6. ㅋㅋㅋㅋㅋ 역시 승환씨의 유머는.. 그나저나 계신곳은 지진피해가 없으신가요?
  7. 많이 웃었습니다. 저는 힐러리와 홍정욱 편이 가장 재밌네요 ^^;;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