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판 개미와 베짱이국제판 개미와 베짱이

Posted at 2006. 6. 6. 23:24 | Posted in 수령님 자작소설
한국사회의 양극화 해법에 대해 고민하다가 써 봅니다.

한국판 개미와 베짱이

개미가 열심히 일할동안 베짱이는 노래를 불렀다.
겨울이 찾아왔다.
아무도 베짱이에게 먹을 것을 나누어주지 않고 베짱이는 굶어 죽었다.
미국판 개미와 베짱이

개미가 열심히 일할동안 베짱이는 노래를 불렀다.
베짱이는 콘서트를 통해 슈퍼스타가 되어 큰 부를 거머쥐게 되었고
개미가 굴에서 떨 때 베짱이는 호텔에서 따뜻한 겨울을 보냈다.
북한판 개미와 베짱이

개미가 열심히 일할동안 베짱이는 노래를 불렀다.
베짱이는 조용히 아오지 탄광으로 끌려가 겨울을 보냈다.
르완다판 개미와 베짱이

개미가 열심히 일할동안 베짱이는 노래를 불렀다.
겨울이 찾아왔다.
식량 부족으로 개미건 베짱이건 다 굶어죽었다.
노르웨이판 개미와 베짱이

개미가 열심히 일할동안 베짱이는 노래를 불렀다.
겨울이 찾아왔다.
베짱이는 국가의 복지수당으로 잘 먹고 잘 살았다.
러시아판 개미와 베짱이

개미가 열심히 일할동안 베짱이는 노래를 불렀다.
겨울이 찾아왔다.
개미건 베짱이건 몽땅 얼어죽었다.
남미판 개미와 베짱이

개미가 열심히 일할동안 베짱이는 노래를 불렀다.
개미들도 덩달아 노래를 불렀다.
당연히 모두 굶어죽었다.

결론 - 이민갈 능력 없거든 한국사회에서는 열심히 일해야 한다.

'수령님 자작소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 중 죄 없는 자 돌을 던져라  (15) 2006.06.13
21세기 춘향전 - 3  (7) 2006.06.11
국제판 개미와 베짱이  (8) 2006.06.06
21세기 춘향전 - 2  (10) 2006.06.01
21세기 심청전 - 2  (2) 2006.05.16
21세기 피터팬 - 1  (8) 2006.05.05
  1. 한국판 개미와 베짱이엔 하나의 에피소드가 숨어있었습니다.
    개미는 살아남았지만 일도 안한 여왕개미가 주는 조그마한 먹이로 근근히 살아가고 있다.
  2. 푸하하. 덕분에 근무시간에 씨익 웃고 있습니다. 일하는척할라믄 근엄한 표정을지어야 하는데..ㄱ-
    블로그 스킨이 세련되게 바뀌었네요. 그래도 저는 예전의 누드 곰돌이가 이불 덮고 침대에 누워있는게 더 좋습니다. 크큭
  3. 은하
    음...러시아엔 매판자본이 들어가 있을겁니다.
    ...베짱이의 자본인가 개미의 자본인가ㅡㅡ;;;;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