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비트에서 시작하자다시 비트에서 시작하자

Posted at 2009. 3. 31. 14:56 | Posted in 불법복제 통신부
음반 산업이 무너졌다고 좌절하는 이들이 많다. 

긴 시간이 지나서야 이게 다 MP3 때문이라는 생각은 꽤 줄어든 것 같지만 그렇다고 음반 산업 자체가 죽었다는 사실을 부정하지는 못한다. 

그런데 역으로 생각해 보자. 애초에 아톰이 없었다면 어땠을까? 즉 음악은 존재하되 음반이 아닌 비트의 형태로만 음악이 존재했다면? 그리고 우리들도 물리적 실체를 가지지 않고 단지 사이버 세계 안에서 유영하는 존재였다면? 

이처럼 질문의 틀을 새롭게 짤 경우 무한의 가능성이 생긴다. 만약 그러한 상태에서 우리가 물리적 실체를 얻었다면 우리는 과연 현존하는 CD 음반을 만들었을까? 아니면 전혀 새로운 무언가를 창출했을까? 답은 아마도 후자일 것이다. 음반은 우리가 음악이라는 콘텐츠를 활용해 내 놓을 수 있는 매우 단순한 하나의 상품 형태에 불과하다. 우리는 음반을 잃었지만 여전히 우리에게는 음악이 있다. 

단지 물 건너간 음반을 음악이라 착각하고 있을 뿐이다.

인간관계 역시 마찬가지이다. 타락한 목동님이 블로그에서 엄친아를 만날 때의 느낌에 대해 포스팅하셨다. 여기에 대해 사람들의 답변은 차갑다. 블로그에서 잘났다는 놈들 실제로 본 적 있는지, 정말 잘 나가는 놈은 클럽에서 논다느니, 차라리 싸이를 한다느니... 

이가 사실이든 아니든 여기서 느낄 수 있는 것은 사람들은 여전히 온라인에서의 정체성을 오프라인에 종속된, 혹은 부대된 하나의 무언가로 보고 있다는 점이다.

그러나 과연 그러할까? 물론 우리의 마음은 육체에 종속되어 있으나 동시에 몸 역시 마음에 의해 움직인다. 마찬가지로 오프라인의 육체이건 온라인의 흔적이건 그것은 모두 우리 총체적 인격체의 투영일 따름이다. 이들이 완전한 이분법의 선을 그을 필요도 없으며 그 어느 한 쪽이 우위를 점하고 하나를 포용해야 할 이유는 어디에도 없다. 

우리가 부정하려고 해도 이미 비트의 영향력은 어마어마하다. 온라인을 오프라인에서 완전히 그어내려 아무리 노력해도 이는 칼로 물베기에 다름 아니다. 그것은 이미 물이자 공기와 같은 존재이다. 우리의 그 논쟁조차 비트 안으로 흡수되며 그들의 반론을 메타적으로 부정하고 있다. 

우리들은 과연 어디에 놓인 존재일까? 이 모든 것이 매트릭스처럼 환상의 세계일 이유는 어디에도 없다. 그러나 이미 존재하는 모든 아톰들은 비트에 의존하고 있다. 굳이 비트를 아톰 아래에 놓고 아톰에 부대해 존재하는 요소라 이야기하지 말자. 

차라리 제로에서, 다시 비트에서 시작해 보자. 그 때 우리에게는 그간 보지 못했던 수많은 가능성이 열릴 것이다.  

결론은 언제나 일본이 앞서 간다는 것...
  1. 저련
    이.. 일루젼!!
  2. 글보다 그림이 먼저 눈에 들어오는 1인 [..]
  3. 결론은 언제나 일본이 앞서 간다는 것...

    ------------------------------------------

    대한민국의 선진화가 시급합니다 ㅡ.ㅡ;;
  4. 아아.. 이해 안되던 글이 짤방(?)으로 다 이해되는군요!!!
  5. 미행미행
    미행이다 하악
  6. 시밤 먼 말인지 하나도 몰겠네...-_-;;
  7. natsume nana
    승환님 초대장감사합니다 그런데 티스토리 블로그가 좀 어렵네여
    네이버처럼 생각했다가 한방먹었습니다 아직 건들지도못했습니다
    승환님블로그를 보니 감탄사가 나오네여
    여담이지만 승환님이 딸갤들을 모아서 소개하는글을 봤는데요
    그딸갤들의 로망은 승환님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그분들 대부분 승환님을 알더군요;;;
  8. natsume nana
    테츠님도 여기 오시는군요 우아 테츠님 블로그 잘보고있습니다
    • 2009.03.31 22:16 [Edit/Del]
      대한민국 최고의 블로그가 현실창조공간이니 머.
      아이디 보니 나츠메 나나를 조아하는 모양인데,나츠메 나나는 만난 적 없지만,오자와 마리아는 인터뷰 한 적 있소. 죽는 줄 알았소. 참느라....-_-;;
    • 2009.04.01 23:24 신고 [Edit/Del]
      이 동네는 다들 엮이고 엮이는 동네로군요......
  9. 시스템의 문제이죠.. 수많은 분들이 이 블로그를 찾는것도 "쉽고 재밋기 때문"인데,
    음악을 파는 사람들의 입장에서도 시디 파는 행위가 "쉽고 돈벌기 편하기 때문"입니다.

    결국 모든건 "편리"함 때문인것같네요. 물론 이승환님이 계속 "뜨거운 글"을 쓰다고 해서
    음반파는 분들이 새로운 시스템을 만들어 줄거라는건 아닙니다. :)
  10. 그림보다는 실사가 더 좋은
    (...)
    음악산업은 죽쓰는지는 몰라도 좋은음악은 쓰나미처럼 나오니...
  11. 음 문제에 대한 새로운 시각과 센스있는 재치가 이 포스팅으로 종결되는 느낌이군요. 이렇게 완벽한 포스팅은 1988년 이후로 첨봅니다.
  12. 역시 짤방의 힘은 대단하군요.. ^^;
  13. 비밀댓글입니다
  14. 저런 게임 깔때마다 여동생한테 걸린다는;;
  15. 오늘 대전 강의가는 지라 KTX 탔는데 KTX잡지 특집이 블로거였거든...거기에 현실창조공간도 소개되었더라....얼...파워블로거!!
  16. 김선생
    역시 당할수가 없다니깐요..ㅎㅎㅎ
  17. 지나가다
    테이프,CD 등의 음반시장은 mp3로 인해 이전에 비해 규모가 적어졌겠지만, 벨소리, 컬러링 등 새로운 시장이 열려 전체 음악시장의 규모는 이전보다 더 커졌다는 분석도 있습니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