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선진국

성상납을 뿌리 뽑고 싶을까, 고위층을 욕하고 싶을까? 장자연을 가지고 말들이 많은데, 대부분 저 리스트에 있는 개새끼들 족쳐야 한다는 이야기. 주인장은 여기에 대해 시종일관 침묵하고 있었는데 리스트에 있는 놈들이 나쁜 놈들이 좀 되지만, 그렇다고 이번 성상납이 그렇게까지 죽일 놈 짓이고 저자거리로 끌어 내 능지처참할 일이라 생각하지 않기 때문이다. 아예 패 죽이고 싶은 듯... 대부분의 남자가 그러하듯 주인장도 성매매 자체에 대해 반대하지 않는다. 물론 남자들이 걸리면 얼굴 가리고 지랄지랄하지만, 그건 얼굴 드러나는 게 쪽팔릴 뿐이고 행위가 잘못되었다 생각하는 인간은 드물다. 그렇다면 '상납'이라는 행위는 어떠한 점에서 '매매'와 크게 다를까? 뒷거래란 점에서? 모든 것은 능력으로 드러나야 하는 게 아니냐고? 그렇다면 기업에서 술 사고 밥 사고 때로는 여자.. 더보기
학벌사회를 버려 둔 입시제도 개혁 가뜩이나 말 많던 입시제도와 사교육비 논란, 이번에 이명박 되니까 입시제도 자율화되고 사교육비 늘어날 거 많이들 걱정들이 많음. 그러나 뭔 짓을 해도 사교육비는 계속 높은 수준을 유지할 것이라 생각함. 이번에 수능 등급제 결과는? 수능 사교육비가 조금 줄었을지는 몰라도 논술로 가볍게 옮겨 가버림. 그런데도 자꾸 입시제도 변화를 꾀하는 이유는 교육부의 엄청난 착각 덕택. 자꾸 사교육비 문제를 입시제도에 묻는데 사교육비가 높은 이유는 입시제도 탓이 아니라 학벌사회 때문임을 무시한다. 한 마디로 개가 집 안에 똥을 싸대는데 개를 교육시킬 생각은 안 하고 사료만 바꾸는 꼴. 물론 각종 선진국도 학벌이 존재하지만 한국보다 비교적 이에 따른 기회의 유실 정도가 작고 또 물질적 혜택이 큰 직업을 갖지 않아도 어느 정.. 더보기
중국의 세기 국제관계의 동향을 가장 잘 보여주는 책은 신기하게 경영책인 것 같습니다. 이 놈도 무슨 워튼스쿨경제경영총서? 라는 놈 중 하나인데 흐름을 참 잘 집어주는 것 같네요. 번역도 무지하게 잘 되어 있는 것 같고... 내용인 즉 중국 무섭다는 겁니다. 미국 측 입장에서 서술하고 있는데 저는 한국도 크게 다르지 않다고 봅니다. SERI에서는 중국과의 교역이 한국의 경제고도화에 밑거름이 되었고 현재도 산업공동화 현상은 단지 25개 영역 중 2개 영역에 불과하다고 보는데 (링크) 사실 지금 중국은 무지하게 다르거든요. 저자는 경제학자들이 중국의 부상이 미국을 비롯한 선진국 경제에 초래하는 경제적 충격을 경시하고 있다고 주장합니다. 어차피 농업에서 산업으로 흘러갔듯 선진국이 중국에 저부가가치 제조업을 내주고 고부가가치.. 더보기
환경 위기의 진실 이 책의 핵심 논쟁은 부가 환경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것이다. 이 논쟁은 부가 진정한 환경 보호를 촉진하게 될 것이라는 나의 주장과 부가 무분별한 소비주의를 조장하여 환경에 회복 불가능한 피해를 입히게 될 것이라는 전통적인 관점을 양 축으로 한다. 두 입장 모두 명백히 미래에 대해 언급하는 것이므로 과학적으로 증명될 수는 없지만, 증거에서는 부와 환경의 질 사이에 양의 상관관계가 있다는 쪽이 우세하다. 또한 그 증거는 여기서 우리가 부유한 국가에서의 환경 개선이 가난한 국가의 환경 악화를 불러온다는 삭의 제로섬 게임을 하는 것이 아님을 보여준다. 지금까지 가장 널리 이름을 떨친 환경관련 서적은 레이첼 카슨의 '침묵의 봄'일 것입니다. 여기서 저자는 DDT의 잔류물에 인간과 동물에게 해로운 영향을 끼치는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