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주변 사람은 (의외로) 멀쩡하다내 주변 사람은 (의외로) 멀쩡하다

Posted at 2009. 4. 7. 21:57 | Posted in 수령님 생활일지
리승환님의 말 : XX야, 소개팅할래 -_-?

사촌동생의 말 : 오빠 아는 사람이자나 -_-

리승환님의 말 : -_-

사촌동생의 말 :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리승환님의 말 : 내가 아는 사람은 어떤 사람이니?

사촌동생의 말 : 오빠를 아는 사람이거든.

의외로 본인 주변에 멀쩡한 놈들 많다. 별로 친하지는 않다 
여하튼 별로 할 말은 없고 대체 왜 이런 일이 일어난 것인지 답답할 따름이다.


2번. 윗물이 맑아야 아랫물이 맑은건지...

3번. 이게 다 노무현 때문인지...


'수령님 생활일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클라이언트와의 메신저 대화  (16) 2009.04.10
순백색의 남자 리승환  (42) 2009.04.08
내 주변 사람은 (의외로) 멀쩡하다  (28) 2009.04.07
클라이언트께서는 말씀하셨다  (20) 2009.04.04
준비된 인재  (18) 2009.04.02
방귀에서 배우는 경영전략  (40) 2009.02.18
  1. 이게 다 이승환님 때문임.
  2. 사촌동생이 불쌍하다...
  3. 윔비쉬
    충용님 블로그에서 링크 타고 온 소인은 뭘까요..
  4. 괴연.. .그분들의 배후세력이셨군요.
  5. ㅋㅋㅋ 전부 이승환님을 배후세력으로 지목하는 듯? ㅋ
  6. 반성하세요 -_-;
    전 근성이 있습니다. 푸하하;;
  7. 이게 다 수령동지 때문임.. ^^
  8. indy
    이게 다 이승환님 때문임. ㅋㅋㅋ
  9. natsume nana
    1등
  10. 민트
    사촌여동생....님과 닮았나요?
  11. 몽구루
    최근에 종종 오게 되었는데.. 리승환씨에 대한 호기심이 막+_+
  12. 이보게
    ㅋㅋㅋ 웃기네요~ 수령님이미지가 그려지는데요~ 뭘로?

    좋은쪽으로?........................누구한테? 숫컷한테만?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의좋은 형제의좋은 형제

Posted at 2006. 12. 12. 19:51 | Posted in 수령님 국가망신기

최근 룸메이트가 소개팅을 했습니다...



등장인물

라꾸다 : 낙타를 닮은 (낙타가 이 놈을 닮은 듯) 리승환의 룸메이트, 남들은 쓴 글 읽으며 발표할 때 혼자 새벽까지 파워포인트를 하여 발표 마지노선을 높인 이후 공적으로 취급받고 있음. 이후 모두들 발표 때 내용은 신경 안 쓰고 파워포인트의 심미성에만 골몰하고 있음, 24세

리승환 : 이 블로그의 주인장, 좌우명은 '노는 것이 참된 공부다', 25세





1. 전기 장판을 산 이유

라꾸다 : 형, 나 오늘 소개팅이야.

리승환 : 해라.

라꾸다 : 그게 뭐야, 좀 더 관심을 가져 봐.

리승환 : 하든 말든...

라꾸다 : 솔직히 부럽지?

리승환 : 낙태 수술비용 빌려달라고 애걸하지만 마라...

라꾸다 : 아, 씨... 크리스마스 때 혼자 침대에서 벌벌 떨면서 있어!

리승환 : ......


전기 장판을 샀습니다...







2. 어지럽던 방이 깨끗해진 이유

리승환 : 뭐야, 또 그 여자 만나러 가는거냐?

라꾸다 : 응.

리승환 : 맨날 나가 놀지만 말고 좀 데려와 봐, 나한테 인사 시켜야 될 거 아냐?

라꾸다 : 형 같으면 형한테 데려오겠어?

리승환 : 응.

라꾸다 : 형, 같은 학교 애들도 더럽다로 이 방 안 오는 거 몰라?

리승환 : -_-......

라꾸다 : 최소한 옷은 좀 정리해. 이게 뭐야, 방바닥에 옷으로 카펫 만들 일 있어?

리승환 : -_-......

라꾸다 : 다 형이 청소 안 하고 어지럽혀서 그런 거잖아. 이런데 어떻게 데려 와?

리승환 : ......


오랜만에 청소를 했습니다...







3. 라면을 끓인 이유

라꾸다 : 형, 나 나간다.

리승환 : 오늘도 그 여자냐?

라꾸다 : 응, 닭도리탕 해 주기로 했어, 부럽지?

리승환 : 닭도리탕을 얻어 먹어도 아쉬울 판에 닭도리탕 해 주는 놈이 뭐가 부럽냐?

라꾸다 : ......

리승환 : 한심한 새끼, 여자한테 점수따려고 바닥을 기다니...

라꾸다 : -_-......

리승환 : 거기다가 평생 밥 한 번 안 해 주다가 여자한테는 닭도리탕을 갖다 바친다... 후...

라꾸다 : 아니, 그러는 형은 뭐 언제 자기 손으로 라면이라도 한 번 끓여본 적 있어?

리승환 : -_-......

라꾸다 : 평생 라면도 못 끓이고 굶어라, 으이그...

리승환 : ......


그 날은 오랫만에 라면에 밥을 말아 먹었습니다.







4. 하드의 빈 공간이 증가한 이유

라꾸다 : 형, 나 오늘 노트북 들고 나간다.

리승환 : 노트북은 또 왜, 나 숙제 해야된단 말이야.

라꾸다 : 안 되. 걔랑 같이 영화 보기로 했단 말이야.

리승환 : 야, 노트북을 그런데다 쓰려고 샀냐? 숙제가 먼저 아니야?

라꾸다 : ......

리승환 : 한심한 놈, 여자에 미쳐서 공과 사도 구분 못 하다니...

라꾸다 : 그러는 형은 맨날 하드에 이상한 거나 다운 받잖아!

리승환 : -_-......

라꾸다 : 자기 컴퓨터도 아니면서, 으유, 짜증나...

리승환 : ......


하드의 빈 공간이 10기가 정도 늘어났습니다.






5. 웬지 기뻤던 이유

리승환 : 고백했냐?

라꾸다 : 했어.

리승환 : 뭐래냐?

라꾸다 : 시간을 달래.

리승환 : 끝났네.

라꾸다 : ......?

리승환 : 요즘 복수노조 법안 연기된 거 알지?

라꾸다 : 어.

리승환 : 그거 지난 번에도 연기된 거야.

라꾸다 : ......

리승환 : 지지난 번에도.

라꾸다 : 그런데... 갑자기 그 이야기는 왜?

리승환 : 한 번 연기는 무기한 연기라는 이야기지.

라꾸다 : -_-......

리승환 : 자, 크리스마스 같이 보낼 사람 하나 추가!

라꾸다 : ......


웬지 기뻤습니다.





6. 새벽까지 공부한 이유

리승환 : 결판 났냐?

라꾸다 : 응

리승환 : 그럼 내가 돈 줄 테니까...

라꾸다 : 응

리승환 : 소주나 한 병 사와라.

라꾸다 : -_-......

리승환 : 괜찮아, 세상에 여자 많아.

라꾸다 : ......

리승환 : 너 좋아할만한 이상한 여자가 없어서 그렇지.

라꾸다 : -_-......

리승환 : 괜찮아. 너무 걱정마. 나 같은 놈도 짝이 있는데.

라꾸다 : ......

리승환 : 그래도 역시 넌 안 되겠다.

라꾸다 : -_-......

리승환 : 자, 이제 공부나 열심히 하자.

라꾸다 : 공부는 형이나 열심히 해.

리승환 : ?

라꾸다 : 그럼 난 이만...

리승환 : 너, 설마... 됐냐?

라꾸다는 조용히 미소를 지으며 문을 닫았습니다.


그 날은 새벽까지 공부를 했습니다.


'수령님 국가망신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중국 표류기 - 디렉터즈 컷 1  (12) 2007.07.03
유학생의 기말고사  (12) 2007.01.18
의좋은 형제  (18) 2006.12.12
세계의 언어유희  (24) 2006.12.07
중국 유학생활의 법칙  (19) 2006.12.02
사랑은 국경을 넘어  (14) 2006.11.29
  1. 아... 이거 눈물없이는 보기 힘든 내용이군요.....
  2. 아...안녕하세요;;;
    처음 와서 너무 웃다갑니다...;
    웬지 눈물이;;
  3. 너무 재밌네요...이대로...쭈욱...ㅎㅎㅎ
  4. 저기서 복수노조라니 -ㅁ- ㅋㅋㅋ
  5. 승환님은 어디서나 일관성이 있어서 좋아요. (미소)
  6. 크크크. 재밌는 후배군요. 여자친구가 생기다니 축하할 일입니다.
    이승환님도 한국에 두고온 여자친구분과 화상쳇팅이라도..-_-;;
  7. ㅋㅋㅋ 아 너무 알콩달콩하게 사시네요. 늦은 밤 웃음보 터졌습니다. ^^
  8. 몽블랑
    이제 그녀는 수령님의 삶에 없어서는 안될 존재로 자리잡은 모양이군요. 감축감축~ ㅋ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소개팅 성공 비법소개팅 성공 비법

Posted at 2006. 5. 28. 00:14 | Posted in 대안없는 사회풍자부
가정의 달이라 그런지 모두들 굶주린 티를 팍팍 내는데 내 평소 감춰온 비법을 소개한다.

전제 1. 남자들은 가슴 등 성적 매력을 풍기는 부위를 보면 동공이 커진다.
전제 2. 인간은 기본적으로 동공이 큰 사람에게 매력을 느낀다.

결론1. 소개팅 나가면 일단 상대방 여자 가슴을 뚫어지게 쳐다봄으로 동공을 크게 하자.
결론2. 그리고 그 상대방 여자의 얼굴을 보면 그녀는 당신에게 매력을 느낄 것이다.

그런데 대체 왜...


아주 과학적인 결론인데 왜 실행하는 놈마다 날 이렇게 하는 걸까?

수정결론 - 과학은 맹신할 게 못 된다.

'대안없는 사회풍자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재산절반을 기부하겠습니다  (16) 2006.06.29
부시와 김정일  (16) 2006.06.24
공산당이 없으면 신중국도 없어요  (11) 2006.06.23
부자 아들, 가난한 아들  (11) 2006.06.22
각 당의 선거 전략 종합  (18) 2006.05.30
소개팅 성공 비법  (8) 2006.05.28
  1. 벼룩
    ㅋㅎㅎㅎ
  2. 저런 결론이 나오는 이유는 ..
    남자의 동공이 여성의 예상치보다 커지지 않았기 때문일겁니다. -_-
  3. 놀라운 지적입니다.
  4. 안구를 촉촉하게 적셔주는 글이로군요...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