찌질잉여 모임 후기 vol.1찌질잉여 모임 후기 vol.1

Posted at 2010. 10. 29. 13:41 | Posted in 수령님 생활일지
몇몇 참석 의사를 보인 일반인들이 모두 불참하고 

리승환, 모닝글로리, 광전사, 지나가며...찌질이 4인의 모임이 이루어지려는 찰나...


일반인 : 저도 가도 되나요?

리승환 : 일반인은 안 되지만, 지나친 찌질함을 방지하기 위해 특별히 허하겠습니다.

... 라고 하면서 일반인 여자를 데리고 오심. 

아, 이것이 말로만 듣던 조공이구나...!


동정남을 구원하겠다는 뜻을 가진 훌륭한 일반인이라는 생각에 질문을 던졌다.

리승환 : 그런데 옆에 여자분은 누구시죠.

일반인 : 제 여자친구입니다.

일반인은 기세등등했다...


모닝글로리 : ..........


광전사 : ..........


리승환 : ......


리승환 : (애써 분노를 참고) 나이 차이가 좀 나 보이는데...

일반인 : 네, 띠동갑이에요.

그 때 일반인의 표정은 가히 자신감에 넘쳐 있었다.


모닝글로리 : ............

광전사 : ...........

리승환 : ......


리승환 : (분노 폭발 직전) 그런데 어떻게 만나신 거죠?

일반인 : 예, 제가 예전에 학원 운영할 때 가르치던...


일반인은 더욱 기세등등해졌다.


모닝글로리 : ...................................


광전사 : ....................................


리승환 : ......


교훈 : 열 찌질이 한 일반인 못 이긴다. 


쓰다보니 길어져서 나중에 써야겠음

'수령님 생활일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악마는 브런치를 먹는다  (50) 2010.11.07
30대 변태가 되겠습니다  (30) 2010.11.05
찌질잉여 모임 후기 vol.1  (42) 2010.10.29
눈물의 대화  (16) 2010.10.28
감기에 걸린 이유  (10) 2010.10.26
얼짱과 거지 사이  (12) 2010.10.25
  1. 아 ㅋㅋㅋㅋㅋ웃겨 ㅋㅋㅋㅋㅋㅋ
  2. 결국 모임의 승자는 일반인 이었음요.. ㅡㅡ;
  3. 아니, 저도 꼭 가고 싶었지만 시간이 허락하지 못해서 못 갔지 말입니다.

    다음 번에는 찌질카운트를 1 올려 보지 말입니다. 일반인을 사정없이 격파해야 하지 말입니다.
  4. 핸펀은 택시에 두고내려도
    콩고물은 챙겨온 1인.... ㅋㅋ

    술냄새풍기며 열심히(?) 일하고 있다는 ㅡ.ㅡ;
  5. 나가토 유키 아니면 의미 없죠.
  6. 일반인의 역습 ㅋㅋ
    저 역시 일반인이 되질 못하겠군요(Ang?)
  7. 어쩌다가...

    이런 슬픈 내용의 포스팅이.....

    아 부럽다~!

    나도 로리.......;;

    이러면 돌 맞겠지요 ㅎㅎ
  8. 지나가며
    어허..왜 이러3...난 찌질이가...아니오...분명...일반인이라고 해주시오...
  9. 바른손
    가고 싶었지만, 뉴비라서... 너 누구? 하실까봐...
  10. 다음 정모땐 특별한 일이 없으면 행차하옵죠.ㅋㅋㅋ
  11. 마오
    아... 재미있었겠다.. ㅎㅎ 다음 모임에는 꼭 가고 싶은데... 내 나이는 비공개로 해줘... ㅠㅠ
  12. 저는 돈도 없는 잉여중에 잉여라 갈 수가 없었습니다. 아...
  13. 띠동갑 ㄷㄷ
    난 9살차인데 명함도 못내밀 띠동갑 쿨럭.;; 의기양양할수밖에 없겠군영!!!ㄲㄲㄲㄲㄲ

    어 다시보니 치마사진이 므흣.;;;
  14. 다음번에 왕복 비행기표 한장 주시면 반드시 가서 일반인들을 무찌르겠습니다
  15. natsume nana
    뜬금없는말이지만 식중독 조심하세요 환절기에 식중독 의외로 잘걸린데요....
    처음엔 머리가 아프고 콧물이 나와서 감기인줄 알앗더니 하루지나니 설사와
    복통이 장난 아니여서 병원에 가봣더니 식중독이래여; 일주일 고생햇다능;;
  16. 아.. 요새 야근에 시달리다보니 이런 저와 적합한 모임을 빠지게 되다니..
  17. 매우 유익한 모임이었군요.. 바람직;; 제가 가서 찌질 무한대로 올려줬어야 하는데 쩝.;
  18. 과잉남
    님 좀 천재인 듯!! ^^

    나은양 이야길 좀 했더니
    여자들이 많은 모임이라 생각하고
    확인해보고 싶었나 봅니다.

    건강한 모임임을 확인시켜 주셔서 감사합니다.
  19. 결국 전 남한으로 내려와 있지만.. 만약에 그 모임에 같이 있었다면.. 전 어떤 표정이었을지...
    ( -_-);; 흠.. 웃든 울든... 그게 제 진심은 아니었을거라는데만 한표를... 쿨럵!!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졸업준비위원회 면접졸업준비위원회 면접

Posted at 2008. 11. 18. 17:06 | Posted in 수령님 생활일지
 김은미  남자친구 있음
 정수연  X
 이은미  X
 이창훈  꼼꼼함
 김성재  위원장
 박현호  자유인
참석은 못 했지만 한 장의 종이 속에 담긴 내용을 보고 모든 내용을 알 수 있었다.
참고로 위 셋은 여자, 아래는 남자. 당최 남자들 내용은 뭔지 알 길이 없다.

참고로 이 면접은 무려 7명 뽑는 데 6명이 참석함으로 그 의미가 제로였다.
그럼에도 면접을 강행한 이유는 이전 포스팅과 같고...
또 다시 그럼에도 우리가 아쉬워했던 이유는 다음과 같다.

선배 : 아... 여자애들 좀 많이 왔어야 하는건데.

승환 : 왜요?

선배 : 수영복 심사하려고.

승환 : !!!!!!

짤방이 없으니 허전해서 갱신

'수령님 생활일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박과장님 이야기  (16) 2008.11.24
초딩의 재림  (12) 2008.11.20
졸업준비위원회 면접  (14) 2008.11.18
양아치 애서가의 만담 릴레이  (24) 2008.11.15
함정 면접  (19) 2008.11.11
이명박과 떡볶이  (26) 2008.11.01
  1. X의 의미는 뭘까요?
  2. 간만에 와서 또 웃고 갑니다. 하하... 제가 보기에 X는 다른 의미인것 같습니다만..낄낄...
  3. 크흐흐, 빵 터뜨리고 웃었어요 ㅎㅎㅎㅎㅎ
    X에 정말 많은 의미가 담긴듯!!!
  4. 김선생
    이제는 엑스표 두개로도 웃게만드시는 경지에까지.ㅎㄷㄷ
    보렛 오랜만에 보내요. ㅋㅋㅋ
  5. 민트
    저 아저씨 무슨 영화 주인공인데..기억이; 여튼 옷이 참 압뷁스럽네요.
  6. 해색
    한국에선 '보랏 : 카자흐스탄 킹카의 미국문화 빨아들이기' 라는 제목이야.
    보면 그냥 웃겨.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