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근석'에 해당되는 글 1건

  1. News is nothing (6) 2008.08.13

News is nothingNews is nothing

Posted at 2008. 8. 13. 22:45 | Posted in 불법복제 통신부
2002년 신입생 수련회 때였나? 내가 놀랐던 것은 여자애들 가슴이 커졌어요가 아니었다. 바로 개그콘서트를 무지 따라한다는 것이었다. 당시가 아마 '생활 사투리' 코너가 유행했던 것 같다. 사실 좋은 개그는 예상했던 상황과 벗어나는 결과가 돌발적으로 나오는 창조성에 그 맛이 있지만 그것이 재소비될 때는 1차적 개그를 모방하는 방향으로 이루어진다. 창조와 모방, 이 아이러니는 어떻게 이해해야 하는가?

개그의 재소비가 1차적 개그와 전혀 다른 방향으로 이루어지는 것은 그 목적이 판이하게 다르기 때문이다. 1차적 개그의 목적은 군중 다수를 상대로 하여 자신에게 이목을 집중시켜 자신의 권력을 강화하는 것이다. 반대로 개그의 재소비는 특정 대상과 하여금 자신과 관계를 유지해 나아가는 데 있다. 때문에 그것은 굳이 웃기지 않아도 된다. 오히려 상대방과 동질감을 느끼는 게 더 중요하다. 그것은 개그이되 개그가 아니다.

내게는 뉴스 역시 개그콘서트와 마찬가지로 여겨진다. 1차적 뉴스는 정보를 전달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 그러나 그것이 재소비될 때는 그 내용이 중시되지 않는다. 사람들은 그것을 모방한다. 살인사건을 모방한다는 이야기가 아니라 같은 이야기를 그저 반복적으로 내뱉는다는 점에서, 그리고 그 목적이 정보 전달보다 관계 유지에 있다는 점에서이다. 중요한 것은 내용이 아니다. 오히려 반복적으로 뉴스를 떠들고 나눈다는 행위, 활동 그 자체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실 이러한 뉴스의 속성을 이미 매스미디어들은 잘 알고 있다. 왜 사건사고가 그토록 중요하게 다루어지는가? 교통사고보다 그것을 발생하게끔 하는 룰이 더 중요하다. 그러나 이는 이목을 모을 수 없다는 사실로 배재된다. 사실 전쟁을 비롯한 국가간 문제는 국가수장의 의사결정보다 국내 권력을 둘러싼 파워게임이 더 중요한 경우가 많다. 그러나 이는 사람들이 간단하게 스토리를 정리할 수 없다는 이유로 탈락한다. 다시 말하자면 뉴스는 알맹이가 없는 방향으로 짜여질 가능성이 매우 높다.

내게 뉴스는 아무 것도 아니다. KBS를 갈 기회가 생긴다면 한 손에는 이명박 사진을, 한 손에는 셋째 손가락을 들고서 이렇게 외칠테다.

News is nothing!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불법복제 통신부' 카테고리의 다른 글

Early media polisopher  (11) 2008.08.28
여성'성' 편향의 싸이월드  (47) 2008.08.27
News is nothing  (6) 2008.08.13
모든 블로거는 관계지향적 닭대가리다  (32) 2008.08.11
파워 없는 파워블로거들  (53) 2008.07.28
절대 미디어 법칙  (4) 2008.07.20
  1. 리플을 주시는 분께 추천을 통해 선물을 드리지 않습니다
  2. 사람들은 조금만 깊게 들어가서 이야기하면 "아 됐어요 됐어. 요점만 간단히 얘기해요." 라고 합니다. 원인이 어떻고 해결방법이 어떠냐를 따지려고 들면 사람들은 자기와는 관계없는 일인 것처럼 생각하죠. 극소수의 사람들만 어떤 대상의 차이점을 구별해 낼 수 있고 나머지는 남들이 한 얘기를 반복해서 떠들어 댈 뿐입니다. 문제의 극소수의 사람들(흔히 덕후, 찌질이 색휘라고 불리는 사람들)이 차이점을 발견해도 큰 흐름을 바꾸지는 못합니다. 결국, 덕후는 덕후로 남을 뿐이죠. 권력을 가진 자가 이런 미세한 차이를 발견하고 흐름을 바꿀 수 있는 능력까지 있다면 여론을 흔들어대는 것은 아무일도 아니겠죠. 그러나 행정촌장께서는 덕후가 아닌것은 분명한 사실인것 같습니다. 덕후들은 맞춤법이 조금만 틀려도 몸에 두드러기가 난 것처럼 반응을 보이니까요. 그런정도에도 반응을 보일 정도라면 자기가 든 국기가 뒤집어진걸 아는 순간 헐크로 변하겠죠.
  3. '들은 걸 읊을 뿐 머리는 장식'이 되어가는 세상에서 살아가는 법을 익혀야죠.^^;
    그런데 '복'이란 사인이 들어간 그림의 출처를 알려주실 수 있나요?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