준비된 인재준비된 인재

Posted at 2009. 4. 2. 09:14 | Posted in 수령님 생활일지
가끔 숫기 없고 센스 없는 놈들이 내게 뭔가 면접서 튈만한 말 좀 없냐고 묻는 때가 있다.

그리고 면접...

후배 : 안녕하세요, 저는 준비된 인재 XXX입니다.

면접관 : ......

후배 : 제가 왜 준비된 인재인지를 보여 드리겠습니다.

후배는 지갑을 꺼내며 말했다.

후배 : 저는 만일의 경우에 대비해 항상 지갑에 콘돔을 넣고 다닙니다.

면접관 : ......

후배 : 그리고...

면접관 : 그만...


그리고 후배는 아직까지 백수라고 한다.

결론 : 지못미시킨다고 하냐...

'수령님 생활일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 주변 사람은 (의외로) 멀쩡하다  (28) 2009.04.07
클라이언트께서는 말씀하셨다  (20) 2009.04.04
준비된 인재  (18) 2009.04.02
방귀에서 배우는 경영전략  (40) 2009.02.18
유유상종  (18) 2009.02.09
입사 첫날  (62) 2009.02.03
  1. 어째서 웃대보다 승환형 주변 사람들이 더 재미있는거야 ㅋㅋㅋ
  2. 아 씨바, 할 말을 잊었습니다.
  3. 정말 책임감이 강한 후배로군요!ㅋㅋ;;
  4. ...진짜 저런 말을 했더란 말입니까..
  5. 입사 할 준비가 아닌 다른 준비군요.
  6. Geil
    후배 분 면접 보러 간 회사가, 평범한 회사가 아닌 AV 회사 에서 CD 착용 하지
    않는 작품에 필요한 남우을 뽑는 곳으로 면접 가신것 아닌가요???
  7. 후배 : 그리고...

    담에 후배 만나면 요기서 어떤 준비됨을 보이려고 했는지 물어본 다음 2탄으로 올리도록.
  8. kenneth
    면접관이 '그럼 비누를 줍게나'라고 하면;;;;;;;;;;ㅋㅋㅋㅋ
  9. 뭔가 멋진(?) 후배... 라는.. ^^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재치는 위기를 이긴다재치는 위기를 이긴다

Posted at 2008. 7. 29. 21:32 | Posted in 수령님 생활일지
고2 때 국어 시간, 언제나 그렇듯 본인은 짝과 함께 만화책을 보고 있었다.

그러나 날카로운 국어 교사는 그들이 만화책을 보고 있음을 알아채고 압수한다.

교사 : 야, 이거 왜 만화책이 1권이랑 3권밖에 없어? 빨리 2권 내 놔.

승환 : 없습니다.

교사 : 어떻게 없을 수가 있어?

승환 : 옴니버스 형식이기 때문입니다.

그 말이 터지자 학생들은 모두 웃음을 터뜨렸고 국어 교사도 어이가 없는지 웃음을 감추지 못했다.

말이란 어려운 게 아니다, 위험할 때 긴장하지 않고 약간의 재치를 발휘하면 된다.

그리고 잠시 후 전 학생을 대상으로 소지품 검사가 시작되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참 쉽죠?

'수령님 생활일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펄사마의 촌철살인  (8) 2008.08.06
원빈과 현빈  (13) 2008.08.02
재치는 위기를 이긴다  (7) 2008.07.29
광우병의 약점  (14) 2008.07.28
자랑스러운 나의 본관  (19) 2008.07.18
석가탄신일과 출근  (8) 2008.07.16
  1. 재미와 삶의 지혜를 동시에 주는 포스트네요.. 정말 100% 공감합니다. ^^
  2. 짤방은 액자형식이군요. ( '')
  3. 민트
    와우.. 밥 아저씨다.ㅋㅋ 근데 캔버스 안의 그림은 누구?
  4. 그야말로 공공의적...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